진미채볶음 황금레시피: 2개의 글

진미채볶음 황금레시피,아이들도 좋아하는 촉촉,매콤한 반찬!

Posted by 마마몽플라이 마마몽플라이
2019.03.12 06:51 마마몽의 라이프/요리정보

진미채볶음 황금레시피

아이들도 좋아하는 촉촉,매콤한 반찬!

 

그때그때 해먹어야하는 반찬이 있고

한번 해놓으면 냉장고에 몇일 놔두면 든든한 반찬!

그중에서도 손이 자주가는 진미채볶음을 만들기!

생각보다 맛내기가 어려운 반찬이죠?

 

 

시댁에 갔다가 어머니가 만들어주셨던

진미채볶음이 너무 맛있어서 레시피를 올려봅니다.

손맛이 다른건지 똑같이 만들어도

어머니가 만들어주시는 그맛이 안나는거 같아요.

 

 

아이들도 어찌나 잘먹던지

몇일 쟁여놓고 먹을거라고 싸왔는데

글쎄 이틀만에 동이나버렸지 뭐에요!

반찬으로도 일품이지만 마땅한 술안주가 없을때도

완전 안성맞춤이랍니다.

 

 

통깨 솔솔 뿌려서 양념장 발라놓으니

요렇게 촉촉하고 매콤하면서 맛있는 밑반찬이 되었네요.

가격이 착하지는 않지만

밑반찬으로 먹을만큼만 사다가 만들어놓으면

사먹는것과는 비교도 안되게 손이 자주간답니다!

 

 

<진미채볶음 준비재료>

진미채,맛술,몽고간장,물엿,고추장

참기름,통깨

 

 

다른재료는 필요없이

말랑말랑한 진미채만 사서 준비하면 됩니다.

기획상품으로 저렴하게 팔고 있어서

하나 담아왔어요!

 

 

아이들도 먹기 좋도록

가위로 적당한 크기로 잘라서 준비합니다!

 

 

마요네즈 두스푼정도 뿌려서

조물조물 무쳐서 준비하는데요!

말랑한 진미채이긴 하지만 딱딱해지지 않고

부드럽게 먹기 위해서하는 과정이에요!

물론, 고소한 맛도 2배가 됩니다!

 

 

마요네즈만 무쳐놨는데도

찝어서 먹어보니 왜그리 고소하고 맛있는지..

맥주가 절로 생각나더라구요.

예전엔 느끼하다며 좋아하지 않던 마요네즈인데

요리할때도 요긴하게 쓰이네요!

 

 

<진미채볶음의 양념장 비율>

맛술2,몽고간장3,물엿2,고추장2

밥숟가락 기준 계량입니다.

딱 4가지를 후라이팬에 먼저 넣어준후

양념끼리 잘 섞어서 고추장을 풀어줍니다.

 

 

고추장이 다 풀리면 가스불을 켜주세요!

 

 

바르르 끓기 시작하면 양념이 타지 않도록

잘 저어주면서 후라이팬 끝쪽까지

양념이 바글바글 끓어오를때까지 한소끔 끓여냅니다.

 

양념장의 전체가 한번 다 끓여지면

그때 가스불을 꺼주시고

한소끔 식혀줍니다!

 

 

후라이팬에 있으니 색이 진해보이는데요.

 

 

진미채를 넣고 섞어주면

이렇게 빨갛고 이쁜 색깔이 나온답니다.

 

 

양념잘을 골고루 잘 묻혀주세요.

 

마지막으로 참기름이랑 통깨를 넣으면 끝!

비쥬얼도 너무 맛있어 보이죠?

맛은 더 끝내준답니다.

 

 

어른도 좋아하고 아이들도 잘먹는

진미채볶음 황금레시피가 완성되었어요!

촉촉하면서도 먹으면 매콤달달한것이

이만한 반찬이 또 없네요!

 

 

예쁘게 접시위에 올려놓으니

먹기에도 좋고 보기에도 좋은 반찬완성!

진미채볶음 부드럽게 하는 방법은

마요네즈에 버무려서 양념장을 끓인 후

나중에 섞어주는것! 어렵지 않으시죠?

 

 

다른 반찬 필요없이 흰쌀밥에

진미채볶음 한젓가락이면 밥한공기 그냥 뚝딱!

자꾸만 집어먹게 되는 중독성이 있어요.

양념장의 비율만 잘 맞추어서

금방 휘리릭 만들면 5분도 채 걸리지 않는거 같아요!

 

 

요즘 나물거리도 먹을것들이 많지만

만들어놓으면 몇일동안 먹을수 있는 밑반찬도 필요하니

꼭 만들어서 냉장고에 넣어놓고 꺼내드셔보세요!

마음까지 든든해지는 집반찬이랍니다.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정보가 조금이라도 도움되셨다면

♥공감♥ 꾹~ 눌러주세요!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백종원 진미채볶음 자꾸만 손이가는 황금레시피!

Posted by 마마몽플라이 마마몽플라이
2018.12.28 06:52 마마몽의 라이프/요리정보

반찬을 만들다보면 만들기 쉽고 맛도 좋고 만들어 놓으면 일주일이 든든해지는 몇가지의 반찬이 있답니다. 그중 하나가 진미채볶음이 아닐까 싶은데요. 얼마전 수미네반찬 진미채볶음이 포털에 자꾸 뜨길래 레시피를 봤더니 제가 하던 방법하고는 사뭇 다르더라구요. 똑같은 재료를 가지고 이렇게 또 달라질수 있구나하는것을 느꼈답니다. 아무튼 워킹맘들은 평일에 자주 음식을 못하기때문에 주말이면 이렇게 일주일먹을 반찬 만들기도해야하는데요. 아이들도 좋아하고 자꾸만 손이가게되는 진미채볶음을 만들어보았답니다. 만드는방법은 정말 간단하고 쉬운데 자칫 잘못하면 딱딱하고 질기고 간도 잘못되어버리기도 하는데요. 오늘은 부드럽고 맛나게 만드는 황금레시피 알려드릴게요.



백종원 진미채볶음 자꾸만 손이가는 황금레시피!

우리 아이들도 매운것을 그닥

좋아하는 편은 아니지만

이제는 제법 컸다고 김치찌개도 떠먹고

떡볶이도 슬금슬금 먹기 시작해서

만들자마자 간을 봐달라며

살짝 입에 넣어줬더니

눈을 동그랗게 뜨며 너무 맛있다고 해주네요.

사실 제가 먹어도 너무 맛있었거든요.

만들면서 제가 집어먹은 양만해도

제법 되었던듯 합니다.



요렇게 촉촉하고 부드러운 

백종원 진미채볶음완성!

제가 사온 진미채는 부드러워서

물에 씻거나 하는 과정은 생략하고

바로 양념을 묻혔어요.

진미채의 상태에 따라서 조리법은

살짝 달라질수 있답니다.



진미채가 질길경우

물에 살짝 5분정도 담그거나

(너무 오래 놔두면 맛이 빠져버려요.)

찜기에 살짝 쪄내셔도 됩니다.

수미네반찬레시피는 

진미채에 물을 살짝살짝 뿌리는

방법을 사용하더라구요.



자꾸만 손이가는 황금레시피

백종원 진미채볶음 만들어볼까요?

<준비재료>

진미채2줌(150g~200g)

마요네즈3큰술,고추장크게1,간장2,맛술1,물엿5

재료도 간단하죠?

저는 아이들과 함께 깔끔하게 먹을거라

마늘은 생략하였어요.

마늘향을 좋아하시면 추가하시고요.



너무 길면 먹기 힘드니

먹지 좋은 크기로

가위로 숭덩숭덩 잘라주세요.

너무 짧아도 먹기에는 좀 그렇죠?



마요네즈에 버무려줍니다.

백종원 진미채볶음 레시피에서

양념을 버무린후 넣기도 하는데요.

저는 진미채를 바로 사용하기에

촉촉함을 위해서 먼저 버무려줬습니다.

진미채볶음을 부드럽게해주는 황금레시피!



처음엔 진미채를 볶는데 왜 마요네즈?

느끼하지 않은가?라는 생각을 했는데

가만 생각해보니 

맥주 안주로 오징어나 쥐포먹을때

마요네즈를 듬뿍 찍어먹은게 생각나더라구요.

그만큼 고소하고 맛있어요.



준비해놓은 양념을 

모조리 냄비에 넣어서 잘 섞어준후

한버 바르르 끓여줍니다.

tip: 바르르 끓고나면 가스불을 꺼주세요.

물엿이 들어가는 경우

오래 끓여버리면 딱딱하고 질겨진답니다.

양념장을 따로 끓인후 불을끄고

양념장에 버무리는게 팁이라면 팁!



진미채를 넣고 잘 섞어주세요.

색감이며 향이며 끝내주네요.

취향에 따라서 참기름 넣으셔도되고

통깨나 검은깨를 챱챱 뿌리시면 끝!

정말 간단한 밑반찬이 완성되었죠?



일주일 내내 두고 먹을수 있는 진미채볶음완성!

아이들이 잘 먹어주니까

안먹어도 왠지 배가 부른 느낌이에요.

흰밥에 올려먹거나

입맛없는말 물에 밥말아서

진미채볶음 하나만 꺼내서 먹어도

밥한그릇 뚝딱이랍니다.

물에 불리지 않았는데도 부드러워 보이죠?



고추장을 빼버리고 간장양만 늘리면

간장진미채볶음으로도 만들수 있어요.

자꾸만 손이가는 진미채볶음 황금레시피!

도움되셨길 바라고

맛있게 만들어서 드셔보세요!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 김삿갓
    • 2018.12.28 09:44 신고
    짱께들이 오징어 싹쓸이 해버려서 진미채도 비싸요..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