돼지고기 간장구이: 1개의 글

돼지고기 삼겹살 간장구이 엄지가 올라가요.

Posted by 마마몽 마마몽플라이
2018.09.04 19:10 마마몽의 라이프/요리정보
선선한 바람이 불기 시작하는것이 왠지 입맛이 살아나는기분이듭니다. 매일매일 반찬 뭐해서 드세요? 살림하는 여자들의 딜레마 같은데요. 올여름 놀러다니면서 고기를 많이 구워먹어서인지 구운고기가 아닌 다른 느낌의 고기가 갑자기 생각났어요.삼겹살은 냉동실에 먹고 남은게 있는데 집에서 그냥 구우면 냄새도 많이나고 간이 맛있게 베인  돼지고기 삼겹살간장구이를 해서 먹었는데 엄지가 저절로 올라가요.아이들 반찬에도 좋고 술안주에도 안성맞춤인 돼지고기 간장구이  만들어볼게요. 우리 아이들도 먹어보고 너무 맛있다고 다음날 또 해달라고 했는데 다른 반찬 이것저것 필요하지 않아 한끼식사로도 안성맞춤이랍니다.

 

우리아이들은 삼겹살을 먹을때 

 항상 김치를 씻어달라고 하는데요.

 저도 먹어보면 김치의 깔끔한 맛이

 입을 깔끔하게 해주드라구요. 

 쌈싸먹듯이 할 수있게

 큼직하게 썰어서 주면 더 좋아요.

 레시피 만드는것도 너무 쉽답니다.

 

 

  양념장을 만들어서 고기만 볶으면 끝이거든요?

  손님초대요리로 야채들도 살짝 구워서

 곁들여서 내놓아도 좋을 음식이랍니다.

그럼 간단하게 끝나는 요리

시작해볼까요?

 




<재료준비>

돼지고기 삼겹살 

 <양념장 2인분 기준>

 물2,맛술2,간장1,올리고당1,

참기름1,마늘1/2,

생강가루 약간,후추 약간


우선 양념장을 만들어 준비한 후

 고기에 재어둘거에요.

 


 

고기 2인분기준의 양념장이라

 혹시나 모자랄까

2배의 양을 만들었답니다.



 

볼에다가 고기를 넣고

 양념장을 고기에 부어서 

 조물조물 섞어줍니다.

바로 볶아서 먹어도 되지만

좀더 시간을 두고 숙성을 해서 먹으면

양념장이 잘 스며들어 더 맛있겠죠?

 

 

저는 시간상 손으로 주물럭해서

양념이 배어들게 한후 바로 볶았어요.

직장을 다니다보니

여유있게 반찬할 시간이 없어서

밥먹을 때가 되면 시간이 중요하드라구요.


 

 

제가 마늘을 좋아해서 일부러

마늘은 더 많이 넣었는데

그래도 비리지 않고 마늘향이

솔솔 나는것이 더 맛있더라구요.

캠핑가서 닭에다가 마늘만 넣어서

양념한후 먹어봤는데 아이들도 잘먹어서

돼지고기에도 적용시켜봤어요.

 

 

후라이팬에서 굽는거라 기름은

쫙 빠지지 않았지만

노릇노릇 잘 구워졌죠?

키친타올에 한번 올려서

기름을 쫙 빼준후 접시에 올리면

더 깔끔하게 먹을수 있답니다.

 

 

김치를 씻어서 잘 익은

돼지고기 삼겹살 간장구이랑 함께

저녁반찬으로 내놓았습니다.

엄청 잘 먹는 아이들을 보니

저는 먹지 않아도 배가 부르더라구요.

알록달록한 색깔이 없어서

좀 칙칙한 감이 있지만

맛은 정말 끝내줍니다.

엄지가 절로 올라가요.

여름이면 여름대로 겨울이면 겨울대로

고기를 통해서 에너지보충은

언제든지 해줘야 할 것 같아요.

냉장고에 남은 고기가 있다면

맛있는 돼지고기 삼겹살 간장구이

꼭 해서 드셔보세요.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